즐겨찾기 추가 2018.12.09(일) 16:57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경기도 알코올중독과 자살예방 포럼 개최

알코올 중독 및 자살 예방을 위한 공공영역에서의 역할 강조

2018-11-03(토) 23:04
‘2018 알코올 중독과 자살예방 포럼’이 1일 경기도의회 1층 대회의실에서 자살예방 및 알코올 중독 전문가, 보건복지위원, 실무자 등 13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알코올 중독으로 인한 자살률을 줄이고, 알코올 중독관리사업에 대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이날 행사는 이해국 한국중독정신의학회 이사의 발제를 시작으로 ‘알코올 중독과 자살-현황과 방향모색’을 주제로 한 패널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발제를 진행한 이해국 이사는 정신건강 지표 실태, 경기도 권역별 자살률 비교, 경기도 시군의 고위험음주율과 자살률 간 상관성 등 다양한 지표를 제시하며, 자살률 감소를 위한 공공 영역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 이사는 “2010년부터 2017년까지 정신건강 지표들을 분석한 결과, 음주율이 높은 시군이 자살률도 높게 나왔다”라며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서는 정신건강 재정 확보 및 정신건강 전문요원수 충원 등 인프라 확보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진행된 패널토론에서는 신철민 안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장, 정재훈 아주편한병원장, 김은주 보건복지위원 등이 패널로 참여해 ▲지역불균형 해소와 권역형 서비스 지원체계 구축 ▲병원과 지역사회의 협력체계 구축 ▲지역사회와 기관 간 협업 ▲절주사업캠페인과 예방 ▲위기개입상황에서 경찰의 역할 정립 ▲중독대상자들의 사례 관리 전담 인력 확충 및 역량강화 ▲중독자 회복 재활서비스와 지원사업 등 알코올 중독과 자살 예방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제시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포럼에서 제시된 방안들을 최대한 수렴해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며 “알코올 중독과 자살 위험에 노출된 도민들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은 연간 알코올 소비량이 세계 평균의 약 2배이며, 음주의 사회적 경제 비용은 23조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 알코올 중독자의 자살시도력은 성일 자살시도율보다 4~10배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알코올중독자의 50.7%가 자해 또는 타해를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매일신보 news@maeilsinbo.com        매일신보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매일방송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청소년보호담당 : 박쥬리
매일방송 등록번호: 경기-아50976 제보 e-mail msbtv@naver.com 발행인 대표 박한웅 / 편집국장 김수용 (발행본사)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청곡길 50 대표전화 : 031-411-3232 팩스 : 031-411-6446

*<매일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