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02.09(목) 15:21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경기특사경, “고금리 착취로 서민 울리는 불법사금융 뿌리뽑겠다”

2023-01-18(수) 15:30
/ 경기도 제공
경기특사경, “고금리 착취로 서민 울리는 불법사금융 뿌리뽑겠다”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은 올해 영세 자영업자·소상공인 대상 불법 고금리 대부, 대리입금 등을 고강도 집중 수사해 불법 사금융을 뿌리 뽑겠다고 18일 밝혔다.

도 특사경은 △1~5월 대학생·취업준비생 대상 미등록 대부 행위, 온라인 불법 대리입금 집중 수사 △7~10월 영세 자영업자·소상공인 대상 불법 고금리 대출행위 수사 △연중 관계부처와 협업한 온라인상 신종수법 단속 △예방활동 및 수사단서 확보를 위한 '찾아가는 불법사금융 피해상담소 운영' 확대·강화 등 불법사금융 척결 활동을 전방위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특히 수사 과정에서 '현장 중심 수사' 방식을 도입한다. '현장 중심 수사'는 신고·제보 피해자 집중 모니터링 수사단서 확보 후 즉각 수사관들이 피해자를 방문해 피해 진술을 받는 적극적인 수사방식이다.도 특사경은 2019~2022년 온라인 고금리 불법대부조직 등 불법대부업자 194명을 적발하는 성과를 올렸다. 주요 적발 사례로는 △연 이자율 최고 3만1000%의 살인적인 고금리 불법 대부조직 '황금대부파' 검거 △92억원 상당 거액의 불법 고금리 대부행위 △청소년 대상 불법 대리입금 대부행위자 14명 검거 등이다.

2020년 2월 처음 시작한 '찾아가는 불법사금융 피해상담소'는 현재까지 도내 전통시장·상점가 40곳(2020년 16곳, 2021년 8곳, 2022년 상반기 16곳), 대학교 5곳(2021년), 산업단지 11곳(2020년 4곳, 2022년 7곳)에서 성인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11월에는 불법 대리입금 피해의 표적이 되는 청소년으로 대상을 확대해 도내 고등학교 11개소 1420명을 대상으로 운영했으며, 대리입금 피해사례 및 예방교육으로 큰 호응을 받았다. 올해에는 1월 5일 한 학교에서 시범 특강을 열었으며, 도내 청소년들이 고르게 예방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도 교육청과 협업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불법 사금융 관련 제보는 도민이 한 번의 신고로 수사·피해구제 및 회생 등을 지원받는 '불법 사금융 피해신고센터',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누리집,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 경기도콜센터 전화 등을 통해 가능하다.

김광덕 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지난해에 이어 코로나19 여파와 고금리로 인해 벼랑 끝에 몰린 사회적 약자를 노린 경제 범죄행위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불법 사금융을 근절하기 위해 위법행위를 엄중히 수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매일방송 news@maeilnewstv.com        매일방송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매일방송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청소년보호담당 : 박쥬리
매일방송 등록번호: 경기-아50976 최초등록일 2014년05월08일 발행인 대표 박한웅 / 편집국장 김형천/ 편집인 김수용 (발행본사)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청곡길 50 대표전화 : 031-411-3232 팩스 : 031-411-6446 제보 e-mail msbtv@naaver,com *<매일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